본문으로 바로가기


와콤 인튜어스 드로우 CTL-490


포토샵에서 사진 편집을하거나 그림을 그릴때 마우스만으로는 부족할때가 종종 있습니다. 이럴때 타블렛을 사용하면 마우스보다 편하고 정교하게 작업을 할 수 있습니다. 


저도 포토샵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이 있어서 이번에 타블렛을 하나 구매하게 되었는데 와콤에서 만든 보급형 타블렛 CTL-490을 구입했습니다. 다른 더 저렴한 타블렛도 여러종류 있긴 했지만 아무래도 와콤이 내구성이나 여러가지로 믿을만해서 와콤으로 구매하게 되었네요~


인터넷에서 구매하지 않고 직접 하이마트에가서 구매했습니다. 오히려 이게 더 저렴하더군요. 






가격은 인터넷상에서 90,000~100,000대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저는 근처 하이마트에서 93,000원에 판매되고 있는걸 구매했는데 마침 운좋게 할인해서 83,000원에 구매했네요~ 


인튜어스 시리즈는 여러종류가 있는데 그중에서 가장 저렴한 모델인 CTL-490을 구매했는데 취미나 간단한 작업용으로는 충분하기도하고 터치가 가능한 CTH-490모델도 있긴하지만 터치는 별로 쓰일일이 없어서 처음 타블렛을 사용하거나 취미용이면 CTL-490으로 충분할 것 같습니다.


CTL-490 의 작업영역 크기는 152x92(mm)이고 제품의 전체 크기는 210x169x11(mm), 펜의 필압은 1024레벨 입니다. 




뒷면입니다. 타블렛에 대한 설명이 쓰여져있네요.




겉에 포장을 열어보니 안쪽에는 깔끔한 검은색 상자와 인튜어스라고 쓰여있군요~





안에는 타블렛 본체와 펜이 들어있습니다. 심플한 구성이네요.




구성품은 본체와 펜, 설명서, 드라이버가 들어있는 CD, 케이블이 들어있습니다. 요즘은 ODD가 없는 컴퓨터가 많아서 드라이버 CD가 의미가 없는 분들이 많을텐데 와콤 공식홈페이지에서 드라이버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와콤 타블렛의 펜은 배터리가 없는 타입이여서 가볍고 커스텀할 수 있는 버튼이 2개 있어서 편한대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패드 부분에도 설정할 수 있는 버튼이 4개가 있습니다. 펜의 필기감은 좋은편이에요~




전체적으로 디자인이 심플하고 하얀색이 마음에 드네요~ 뒷면의 커버를 분리하면 별도로 구매할 수 있는 배터리와 무선키트를 사용하면 무선으로 사용할 수 있어요. 여분의 펜촉도 3개 내장되어 있습니다. 커버를 닫으면 전부 가려져서 깔끔합니다.




뒷면에는 펜을 꼽아넣을 수 있는 펜 홀더가 달려있고 컴퓨터와 연결할 수 있는 마이크로usb단자가 보입니다. 


전체적으로 크기는 작은편이지만 필기감과 제품의 마감같은 부분이 상당히 좋네요. 자세한 후기는 어느정도 사용해보고 나중에 또 포스팅 해보겠습니다. 아직은 익숙하지 않아서 사용하기 어렵네요 ㅠㅠ



댓글을 달아 주세요